"2018년 우수생태길 걷기행사를 성황리에 잘 다녀왔습니다.

정읍시 산내면 대장금 마실길

'위대한'을 뜻하는 '대'가 앞에 붙을 정도로 조선 중종 당시 대단한 신임을 받던 의녀,

산수가 수려한 장금산 일원은 그녀의 고향입니다.

굽이굽이 산허리를 돌때마다 시시각각 변하는 시야가 탁트인 풍광이

아름답고 나무 그늘이 제법 있어 가는 길마다 환호성이 절로 나옵니다.

임실사선대에 가서

맛있는 점심을 먹고 즐거운 오락시간을 가져보며

기체조팀과  실버난타팀의 공연 관람하고 왔습니다.


1-1.jpg


1-2.jpg


1-4.jpg


1-5.jpg


난타공연1.jpg